역사문제연구소

활동
  • 강좌
  • 역사문제연구소는 다양한 주제와 열린 토론 속에서 전문연구자와 일반 시민이 함께 역사를 고민할 수 있는 강좌를 마련합니다. 창립 이래 연구소는 진보적 학문연구의 성과를 널리 알리기 위한 활동을 벌여왔으며, 연구작업이 역사연구자의 전유물이 아니라 우리 모두가 공유해야 하는 것이라는 차원에서 대중활동에 주력해 왔습니다.

    1987년 9월 ‘한국사교실’을 시작으로, 역사문제연구소의 강좌는 당대의 사회적 쟁점에 대응하는 주제로 많은 이들의 관심을 모았습니다. ‘한국사교실’은 온라인 교류가 없던 시절부터 역사인식의 대중화와 민주화를 위한 중요한 창구로 기능했습니다. 강연을 토대로 한 단행본이 기획 출판되기도 하였으며, 참가자들은 ‘바른 역사인식과 실천을 위한 모임(바실모)’과 같은 모임을 결성, 매주 공부모임을 진행하며 활동하기도 했습니다.

    역사문제연구소의 강좌는 매해 새로운 주제와 기획으로 마련되며, 다양한 세대의 연구자 및 시민들이 함께 호흡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또한 역사 강좌를 필요로 하는 곳에 찾아가 함께 강좌를 기획하고 진행하기도 합니다. 언제든 여러분의 제안과 참여를 기다립니다.

  • 역사기행
  • 역사문제연구소는 근현대 역사의 현장을 직접 체험하며 현재적 의미를 살피는 역사기행 프로그램을 정기적으로 실시합니다. 강화도 답사에서 시작된 역사문제연구소의 ‘역사기행’은 다양한 방식과 주제로, 다양한 문제의식을 지닌 연구자들과 함께 진행되어 왔습니다.

    역사기행은 새로운 차원에서 역사적 공간을 바라보고, 나아가 공간에 얽힌 ‘역사’의 의미를 물으며, 그 시공간을 채워 온 사람들의 삶을 살펴보려 합니다. 함께 걸어갈 여러분을 기다립니다.

  • 토론마당
  • 역사문제연구소에서는 매년 2∼4 차례 비정기적으로 토론마당을 열어 역사학과 인접 학문 분야의 주요 쟁점을 논의하는 장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토론마당은 단지 아카데미즘 안에서만 전개되는 토론을 지양하고 학술적인 쟁점과 논의들과 현실 사회와의 고리를 마련할 수 있는 가교가 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토론마당에 역사 연구자만이 아니라 시민 여러분들께서 적극적으로 참여를 하시기를 기대합니다.

  • 특별기획
  • 역사문제연구소는 2013년 정전 60주년 특별기획 “역사, 평화를 이야기하다”를 시작으로, 특별주제 아래 세미나, 영화상영회, 역사기행, 토론회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는 연속기획사업을 진행했습니다. 보다 다양한 방식으로, 보다 많은 이들과 역사를 고민하며 네트워크를 구축하고자 합니다.

    2014년에는 베트남 파병 50주년 행사 “베트남 전쟁, 다양한 경계 넘기”를, 2015년에는 해방70주년 연속기획 “해방”을 진행했습니다. 2017년에는 연속기획 “혁명”이 진행됩니다.

  • 기획모임
  • 역사문제연구소는 다양한 영역에서 나타나는 문제를 우리 역사와 현실 속에서 회원 여러분과 함께 인식하고 고민해보고자 하며, 이를 위한 여러 형태의 모임을 기획하고 지원합니다.

    모임은 역사연구자들과 시민들이 함께 만나고 공부하고 토론하는 장입니다. 책과 영화도 함께 보고, 대화도 나누며 사람들을 알아가는 모임의 자리는 모든 분에게 열려 있습니다.

2018 봄 역사기행 '익선동, 낙원동' 안내

페이지 정보

작성일2018-05-17 조회수 : 1,854

본문

역사문제연구소 2018년 봄 역사기행 안내입니다.
'익선동, 낙원동'

오월 마지막 토요일, 서울 골목 답사를 갑니다.

'핫플레이스'가 된지도 벌써 꽤 시간이 지난 '뜨는 동네'. 익선동, 낙원동입니다.

익선동을 둘러싼 종로3가는 오랫동안 성판매여성들의 집결지였고, '기생관광'의 무대였으며, 게이·트랜스젠더 여성을 비롯한 성소수자의 보금자리였습니다.

일제 식민지기 부동산개발로 늘어선 도시형한옥들이 남아 있고, 그 공간에 드나들고 거주하는 사람들은 계속 변해오면서, 젠트리피케이션이라는 오늘의 문제까지 대두되고 있습니다.

짧은 일정이지만, 그렇게 익선동 일대를 채워온 흔적과 다양한 정체성과 기억들을 찾아보며, 도시의 구성원이지만 비가시화되거나 밀려나는 이들이 역사와 현실 속에서 얽힌 여러 문제들을 고민할 계기를 마련하고자 합니다.

함께 걸어갈 여러분을 기다립니다!

>>>
* 일시 : 2018년 5월 26일 (토) 오후 1시

* 모이는 장소 : 서울시도심권50플러스센터 2층 배움터1호실
(종로3가역 3번출구 앞, 서울특별시 종로구 수표로26길 28 동의빌딩)

>>>
* 일정
강의(은정태, 김대현) 진행 후 답사

<강의주제>
- 박정희정권과 ‘기생관광’ - 익선동에서
- 종로3가 '게이 게토'의 탄생
- 익선동 젠트리피케이션의 현주소

<답사코스>
익선동 166번지 일대(누동궁) - 옛 기상청터(종로세무서) - 익선동의 관광요정들(오진암, 명월, 청풍, 대하) - 익선동 조선성악연구회 - 익선동 줄행랑 – 낙원상가 - 옛 파고다극장 - 낙원상가 앞 게이포차거리 -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
* 답사진행 연구자 소개

은정태
역사문제연구소 상임연구위원. 아시아역사와평화교육연대 평화기행위원장. 역사디자인연구소 HD. 한국근대 정치사와 국제관계사를 연구한다. 특히 한국과 중국과의 관계에서 벌어지는 영토, 통상, 외교, 상호인식 등의 현안에 대해 관심이 많다. 최근 서울에 관심을 두고 연구와 답사를 함께 진행하며 다방면에서 활동중이다.

김대현
역사문제연구소 인권위원.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소식지팀. 만인만색연구자네트워크 회원. 한국현대사 연구자로 역사에서 지워진 다양한 정체성들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연구하고 있다. 과거 지독하게 자신의 흔적을 남기지 않았던 한국 성소수자들의 역사를 추적하고 복원하는 작업에 몰두중이다.

>>>

* 참가비 : 2만원 (역사문제연구소 후원회원 1만5천원)

신청 링크
https://goo.gl/forms/G5Wv1oRNP6EFAecp2

- 신청 후 다음 계좌로 참가비를 입금해주세요.
입금계좌 : 신한 100-012-850436 (예금주 역사문제연구소)

- 답사인원은 30명입니다.
- 답사진행을 위해 무선 리시버 기기를 이용예정입니다. 이용인원수가 정해진 관계로, 선착순 신청을 받습니다.
- 신청은 참가비 입금 후에 완료됩니다. 정원 초과하여 마감될 때에는 신청 순이 아니라 입금순서대로 마감됨을 미리 알려드립니다.


[이 게시물은 역사문제연구소님에 의해 2018-09-18 14:54:25 알림에서 복사 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