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문제연구소

활동
  • 강좌
  • 역사문제연구소는 다양한 주제와 열린 토론 속에서 전문연구자와 일반 시민이 함께 역사를 고민할 수 있는 강좌를 마련합니다. 창립 이래 연구소는 진보적 학문연구의 성과를 널리 알리기 위한 활동을 벌여왔으며, 연구작업이 역사연구자의 전유물이 아니라 우리 모두가 공유해야 하는 것이라는 차원에서 대중활동에 주력해 왔습니다.

    1987년 9월 ‘한국사교실’을 시작으로, 역사문제연구소의 강좌는 당대의 사회적 쟁점에 대응하는 주제로 많은 이들의 관심을 모았습니다. ‘한국사교실’은 온라인 교류가 없던 시절부터 역사인식의 대중화와 민주화를 위한 중요한 창구로 기능했습니다. 강연을 토대로 한 단행본이 기획 출판되기도 하였으며, 참가자들은 ‘바른 역사인식과 실천을 위한 모임(바실모)’과 같은 모임을 결성, 매주 공부모임을 진행하며 활동하기도 했습니다.

    역사문제연구소의 강좌는 매해 새로운 주제와 기획으로 마련되며, 다양한 세대의 연구자 및 시민들이 함께 호흡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또한 역사 강좌를 필요로 하는 곳에 찾아가 함께 강좌를 기획하고 진행하기도 합니다. 언제든 여러분의 제안과 참여를 기다립니다.

  • 역사기행
  • 역사문제연구소는 근현대 역사의 현장을 직접 체험하며 현재적 의미를 살피는 역사기행 프로그램을 정기적으로 실시합니다. 강화도 답사에서 시작된 역사문제연구소의 ‘역사기행’은 다양한 방식과 주제로, 다양한 문제의식을 지닌 연구자들과 함께 진행되어 왔습니다.

    역사기행은 새로운 차원에서 역사적 공간을 바라보고, 나아가 공간에 얽힌 ‘역사’의 의미를 물으며, 그 시공간을 채워 온 사람들의 삶을 살펴보려 합니다. 함께 걸어갈 여러분을 기다립니다.

  • 토론마당
  • 역사문제연구소에서는 매년 2∼4 차례 비정기적으로 토론마당을 열어 역사학과 인접 학문 분야의 주요 쟁점을 논의하는 장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토론마당은 단지 아카데미즘 안에서만 전개되는 토론을 지양하고 학술적인 쟁점과 논의들과 현실 사회와의 고리를 마련할 수 있는 가교가 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토론마당에 역사 연구자만이 아니라 시민 여러분들께서 적극적으로 참여를 하시기를 기대합니다.

  • 특별기획
  • 역사문제연구소는 2013년 정전 60주년 특별기획 “역사, 평화를 이야기하다”를 시작으로, 특별주제 아래 세미나, 영화상영회, 역사기행, 토론회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는 연속기획사업을 진행했습니다. 보다 다양한 방식으로, 보다 많은 이들과 역사를 고민하며 네트워크를 구축하고자 합니다.

    2014년에는 베트남 파병 50주년 행사 “베트남 전쟁, 다양한 경계 넘기”를, 2015년에는 해방70주년 연속기획 “해방”을 진행했습니다. 2017년에는 연속기획 “혁명”이 진행됩니다.

  • 기획모임
  • 역사문제연구소는 다양한 영역에서 나타나는 문제를 우리 역사와 현실 속에서 회원 여러분과 함께 인식하고 고민해보고자 하며, 이를 위한 여러 형태의 모임을 기획하고 지원합니다.

    모임은 역사연구자들과 시민들이 함께 만나고 공부하고 토론하는 장입니다. 책과 영화도 함께 보고, 대화도 나누며 사람들을 알아가는 모임의 자리는 모든 분에게 열려 있습니다.

<기획특강> 코로나 시대가 던지는 질문들

페이지 정보

작성일2020-11-26 조회수 : 3,550

본문

 

1f3aa5f879daa3a71c8d1ebb119a1b07_1606370692_5388.jpg
 

---------------

 

지금 우리는 미증유의 코로나19 사태로 완전히 새로운 일상을 살아가고 있습니다. 이번 위기는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환경, 복지 등 모든 분야에서 거대한 인식의 전환과 패러다임의 전환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에게 인간의 삶에서 진짜 중요한 것은 무엇이며, 사회를 어떻게 재조직해야 될 것인가를 고민하게 합니다.

 

다른 한편 코로나19는 해방 이후 70년 동안 우리 사회를 단단하게 얽어매고 있던 고정관념과 가치관을 한꺼번에 뒤흔들어 놓고 있습니다. 특히 한국사회가 정치민주화와 경제성장을 동시에 이루었다는 ‘성공신화’에 근본적인 문제를 제기하고 있습니다. 코로나 사태는 신자유주의가 파괴한 공공성의 폐허를 폭로함으로써 자본주의의 민낯을 적나라하게 드러내주고 있습니다.

  

역사문제연구소는 코로나19가 우리에게 던진 문제들을 차분히 성찰하고 우리 사회가 나아가야 할 방향과 생각을 경청하는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두 차례의 특강을 통해 지금 이 위기를 넘어설 수 있는 지혜를 함께 고민하고 찾을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이 게시물은 역사문제연구소님에 의해 2022-04-29 16:44:26 알림에서 복사 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