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문제연구소

활동
  • 강좌
  • 역사문제연구소는 다양한 주제와 열린 토론 속에서 전문연구자와 일반 시민이 함께 역사를 고민할 수 있는 강좌를 마련합니다. 창립 이래 연구소는 진보적 학문연구의 성과를 널리 알리기 위한 활동을 벌여왔으며, 연구작업이 역사연구자의 전유물이 아니라 우리 모두가 공유해야 하는 것이라는 차원에서 대중활동에 주력해 왔습니다.

    1987년 9월 ‘한국사교실’을 시작으로, 역사문제연구소의 강좌는 당대의 사회적 쟁점에 대응하는 주제로 많은 이들의 관심을 모았습니다. ‘한국사교실’은 온라인 교류가 없던 시절부터 역사인식의 대중화와 민주화를 위한 중요한 창구로 기능했습니다. 강연을 토대로 한 단행본이 기획 출판되기도 하였으며, 참가자들은 ‘바른 역사인식과 실천을 위한 모임(바실모)’과 같은 모임을 결성, 매주 공부모임을 진행하며 활동하기도 했습니다.

    역사문제연구소의 강좌는 매해 새로운 주제와 기획으로 마련되며, 다양한 세대의 연구자 및 시민들이 함께 호흡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또한 역사 강좌를 필요로 하는 곳에 찾아가 함께 강좌를 기획하고 진행하기도 합니다. 언제든 여러분의 제안과 참여를 기다립니다.

  • 역사기행
  • 역사문제연구소는 근현대 역사의 현장을 직접 체험하며 현재적 의미를 살피는 역사기행 프로그램을 정기적으로 실시합니다. 강화도 답사에서 시작된 역사문제연구소의 ‘역사기행’은 다양한 방식과 주제로, 다양한 문제의식을 지닌 연구자들과 함께 진행되어 왔습니다.

    역사기행은 새로운 차원에서 역사적 공간을 바라보고, 나아가 공간에 얽힌 ‘역사’의 의미를 물으며, 그 시공간을 채워 온 사람들의 삶을 살펴보려 합니다. 함께 걸어갈 여러분을 기다립니다.

  • 토론마당
  • 역사문제연구소에서는 매년 2∼4 차례 비정기적으로 토론마당을 열어 역사학과 인접 학문 분야의 주요 쟁점을 논의하는 장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토론마당은 단지 아카데미즘 안에서만 전개되는 토론을 지양하고 학술적인 쟁점과 논의들과 현실 사회와의 고리를 마련할 수 있는 가교가 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토론마당에 역사 연구자만이 아니라 시민 여러분들께서 적극적으로 참여를 하시기를 기대합니다.

  • 특별기획
  • 역사문제연구소는 2013년 정전 60주년 특별기획 “역사, 평화를 이야기하다”를 시작으로, 특별주제 아래 세미나, 영화상영회, 역사기행, 토론회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는 연속기획사업을 진행했습니다. 보다 다양한 방식으로, 보다 많은 이들과 역사를 고민하며 네트워크를 구축하고자 합니다.

    2014년에는 베트남 파병 50주년 행사 “베트남 전쟁, 다양한 경계 넘기”를, 2015년에는 해방70주년 연속기획 “해방”을 진행했습니다. 2017년에는 연속기획 “혁명”이 진행됩니다.

  • 기획모임
  • 역사문제연구소는 다양한 영역에서 나타나는 문제를 우리 역사와 현실 속에서 회원 여러분과 함께 인식하고 고민해보고자 하며, 이를 위한 여러 형태의 모임을 기획하고 지원합니다.

    모임은 역사연구자들과 시민들이 함께 만나고 공부하고 토론하는 장입니다. 책과 영화도 함께 보고, 대화도 나누며 사람들을 알아가는 모임의 자리는 모든 분에게 열려 있습니다.

[답사]"안산, 기억의 봄"

페이지 정보

작성일2017-04-11 조회수 : 1,577

본문

안산, 기억의 봄
2014년 4월 16일 이후 3년이 흘렀습니다. 세월호는 1080일 만에 뭍으로 돌아왔지만, 수학여행을 떠났던 학생들은 여전히 우리 기억 속에만 남아있습니다.
304명의 죽음을 방관한 것이나 다름없는 세월호 참사는 국가와 사회의 역할에 대한 거대한 물음표를 남겼습니다. '가만히 있으라'는 명령에 의해 침해된 슬픈 역사는 세월호 참사가 처음이 아닙니다.
그러한 경험과 기억은 역사를 거슬러오릅니다. 식민지기 소년감화시설로 설치되고 해방 이후에는 부랑아로 단속된 이들을 강제로 수용했던 선감학원 또한 반드시 기억해야 할 인권 유린의 현장입니다.
국가의 명령에 따라 구획되고 배제된 삶들을 어떻게 기억할 수 있을까요? 기억하는 행위는 어떤 의미를 지니고 과거와 현재를 연결하는 것일까요?
역사문제연구소와 전국역사교사모임은 안산 답사를 통해 이러한 고민을 나누는 자리를 마련하려 합니다.
이번 답사에서는 죽음의 섬으로 불리었던 대부도 선감학원 터를 방문한 후 세월호 참사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길을 걸을 예정입니다.
다시 온 봄날을 맞이하여 기억과 약속의 길을 함께할 분들을 모집합니다.


▶일정 : 2017년 4월 22일(토)
▶장소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일대
▶인원 : 20명
※ 입금선착순(입금 후 메일 또는 전화로 성함과 연락처를 알려주세요)
※ 취소는 꼭 미리 알려주세요, 대절버스 때문에 인원파악이 중요합니다
▶참가비 : 3만원(후원회원 20%할인)
※ 입금계좌 : 신한 100-030-265168 예금주: 역사문제연구소
▶집결시간 및 장소 : 08:00 사당역 12번출구
▶일정
08:30 사당역 출발
10:00 선감역사전시관
12:00 차량이동
13:00 점심식사
14:00 4.16기억저장소 ‘기억과 약속의 길’
4.16 기억교실(안산교육지원청) - 단원고 - 4.16 기억전시관 - 분향소
17:00 일정종료
[이 게시물은 역사문제연구소님에 의해 2017-07-30 15:33:57 알림에서 복사 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