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문제연구소

활동
  • 강좌
  • 역사문제연구소는 다양한 주제와 열린 토론 속에서 전문연구자와 일반 시민이 함께 역사를 고민할 수 있는 강좌를 마련합니다. 창립 이래 연구소는 진보적 학문연구의 성과를 널리 알리기 위한 활동을 벌여왔으며, 연구작업이 역사연구자의 전유물이 아니라 우리 모두가 공유해야 하는 것이라는 차원에서 대중활동에 주력해 왔습니다.

    1987년 9월 ‘한국사교실’을 시작으로, 역사문제연구소의 강좌는 당대의 사회적 쟁점에 대응하는 주제로 많은 이들의 관심을 모았습니다. ‘한국사교실’은 온라인 교류가 없던 시절부터 역사인식의 대중화와 민주화를 위한 중요한 창구로 기능했습니다. 강연을 토대로 한 단행본이 기획 출판되기도 하였으며, 참가자들은 ‘바른 역사인식과 실천을 위한 모임(바실모)’과 같은 모임을 결성, 매주 공부모임을 진행하며 활동하기도 했습니다.

    역사문제연구소의 강좌는 매해 새로운 주제와 기획으로 마련되며, 다양한 세대의 연구자 및 시민들이 함께 호흡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또한 역사 강좌를 필요로 하는 곳에 찾아가 함께 강좌를 기획하고 진행하기도 합니다. 언제든 여러분의 제안과 참여를 기다립니다.

  • 역사기행
  • 역사문제연구소는 근현대 역사의 현장을 직접 체험하며 현재적 의미를 살피는 역사기행 프로그램을 정기적으로 실시합니다. 강화도 답사에서 시작된 역사문제연구소의 ‘역사기행’은 다양한 방식과 주제로, 다양한 문제의식을 지닌 연구자들과 함께 진행되어 왔습니다.

    역사기행은 새로운 차원에서 역사적 공간을 바라보고, 나아가 공간에 얽힌 ‘역사’의 의미를 물으며, 그 시공간을 채워 온 사람들의 삶을 살펴보려 합니다. 함께 걸어갈 여러분을 기다립니다.

  • 토론마당
  • 역사문제연구소에서는 매년 2∼4 차례 비정기적으로 토론마당을 열어 역사학과 인접 학문 분야의 주요 쟁점을 논의하는 장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토론마당은 단지 아카데미즘 안에서만 전개되는 토론을 지양하고 학술적인 쟁점과 논의들과 현실 사회와의 고리를 마련할 수 있는 가교가 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토론마당에 역사 연구자만이 아니라 시민 여러분들께서 적극적으로 참여를 하시기를 기대합니다.

  • 특별기획
  • 역사문제연구소는 2013년 정전 60주년 특별기획 “역사, 평화를 이야기하다”를 시작으로, 특별주제 아래 세미나, 영화상영회, 역사기행, 토론회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는 연속기획사업을 진행했습니다. 보다 다양한 방식으로, 보다 많은 이들과 역사를 고민하며 네트워크를 구축하고자 합니다.

    2014년에는 베트남 파병 50주년 행사 “베트남 전쟁, 다양한 경계 넘기”를, 2015년에는 해방70주년 연속기획 “해방”을 진행했습니다. 2017년에는 연속기획 “혁명”이 진행됩니다.

  • 기획모임
  • 역사문제연구소는 다양한 영역에서 나타나는 문제를 우리 역사와 현실 속에서 회원 여러분과 함께 인식하고 고민해보고자 하며, 이를 위한 여러 형태의 모임을 기획하고 지원합니다.

    모임은 역사연구자들과 시민들이 함께 만나고 공부하고 토론하는 장입니다. 책과 영화도 함께 보고, 대화도 나누며 사람들을 알아가는 모임의 자리는 모든 분에게 열려 있습니다.

[혁명과 영화] '붉은대기' 특별상영회

페이지 정보

작성일2017-08-02 조회수 : 746

본문

f3d80329a45c63a6697d7bf20877e3d0_1501660265_1823.jpg
 


[붉은대기] 특별상영회에 연구소 가족 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역사문제연구소는 서울아트시네마 공동 주최로 크리스 마르케 감독의 〈붉은 대기〉(1977) 특별상영을 진행합니다.

이번 특별상영회는 역사문제연구소가 2017 8월말부터 11월 중순까지 영화, 강좌, 심포지움, 집담회, 세미나, 전시 등 다양한 주제로 진행하는

연속기획 '혁명'사업의 첫 번째 프로그램입니다. 조만간 전체 일정을 공지할 예정입니다.

〈붉은 대기〉는 가장 급진적이고 실험적인 영화감독으로 잘 알려진 프랑스 출신의 크리스 마르케 감독이 만든 세계혁명사를 다룬 다큐멘터리입니다.

〈붉은 대기〉는 프랑스 68혁명에서 남미 혁명까지 196070년대 전 세계를 뒤흔든 사회변혁운동에 관한 다양한 기록필름, 인터뷰, 이미지들이 담겨 있는 매우 귀한 작품입니다.

영화 이외에도 시, 사진, 설치예술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작품 활동을 한 마르케는 한국과도 특별한 인연이 있습니다.

1957년 마르케는 사진기자로 북한을 방문해 북한의 생생한 삶의 현장을 담은 사진들을 남겼습니다.

이 사진들은 1959년 프랑스에서 출간된 지 30년이 지난 1989년에 《북녘사람들》(눈빛출판사)이라는 사진집으로 한국에서도 출간되었습니다.

이번 특별상영회에는 사진전시와 오픈토크를 함께 준비했습니다.

《북녘사람들》에 실린 크리스 마르케의 작품 일부를 전시하고 눈빛출판사 이규상 대표를 초청해 마르케의 사진집을 출간하게 된 사연을 듣고자 합니다.

특별상영 후 진행될 오픈토크에서는 영화평론가와 역사학자가 함께 참여해 영화와 사진을 넘나드는 마르케의 작품세계에 대해 이야기 나누고자합니다.

회원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상영일시 : 2017 8 26() 오후 2

○상영장소 : 서울아트시네마(종로3가 서울극장 안)

○상영 후 오픈토크

진행 : 배경식(역사문제연구소)

게스트: 김성욱(영화평론가), 신동규(창원대 사학과), 이규상(눈빛출판사 대표)

 

○참여신청 : 8 14일까지 연구소 이메일(kistory@kistory.or.kr)로 신청해주세요. 연구소 회원은 동반 1인까지 신청 가능합니다

 

[이 게시물은 역사문제연구소님에 의해 2017-08-31 13:29:15 알림에서 복사 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