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문제연구소

이야기들

2017. 참여연대아카데미느티나무 겨울인문학교 '낮은 자들의 한국근현대사' 강좌

페이지 정보

작성일2017-10-20 조회수 : 65

본문

참여연대 아카데미느티나무 2017 겨울인문학교

역사문제연구소 연구원 3인이 목요일마다 '낮은 자들의 한국근현대사' 강좌를 진행했습니다. 
패기있는 젊은 연구자들의 근현대사 강의!! 라고 홍보를 했던...

 

참여연대아카데미와 참가자분들께 감사드립니다. :-)

 

>>>

역사문제연구소 X 참여연대아카데미

국정교과서에서 사라진, 
낮은 자들의 한국근현대사 
- 2017 겨울 인문학교

강사 : 김수향 양지혜 임광순 
강좌기간 : 01-12 ~ 02-23 목 19시~21시30분 6회 강의
수강료 : 90,000원 (참여연대 회원 및 역사문제연구소 후원회원 30%할인: 63,000원)

광화문 광장에 수많은 사람들이 모여 촛불을 들었습니다. 수백만의 사람들은 각자의 분노를 담아 함께 구호를 외쳤습니다. 여기에서 우리는 서로 다른 다양한 이들의 연대를 발견합니다. ‘이웃’이란 말이 사라졌다고 했지만, 광장에 모인 이들은 함께 웃고 함께 분노했습니다. ‘높은 곳’에 있는 이들이 내려올 것을 요구했습니다.

이제 그 연대의 모습들을 찾아 한국근현대사를 살피려 합니다. 우리 주변에는 어떤 사람들이 살았을까. 우리는 그들을 어떤 시선으로 바라보았는가. 그들은 어떤 꿈을 꾸었고 어떤 현실을 살았을까. 낮은 자들의 이야기 속에서 한국근현대사를 찬찬히 읽어보려고 합니다. 그들의 역사적 경험이 현재 내 삶에 미친 영향들도 찾아가 봅니다.

학생, 학부모, 교사, 학자, 시민의 반대에도 고집스럽게 발표된 국정교과서에서 그런 이들에 대한 서술이 사라진 것은 놀랄 일도 아닙니다. 국정 교과서는 특정 정치가와 재벌을 중심으로 한국근현대사를 서술하고, 그 배경에 있은 ‘낮은 자들’에 대해서는 관심을 기울이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우리가 기억해야할 대상은 누구일까요? 기억과 추모의 대상은 꼭 ‘큰 인물’ 이어야할까요?

작은 이야기, 그러나 큰 서사로 만나 뵙겠습니다.

강의일정 |
1강 1/12
“나는 농민입니다” : 편지를 통해 본 미군정기 사람들
2강 1/19
‘국제시장’의 덕수는 행복했을까
: ‘월남’재벌 한진의 탄생과 KAL빌딩 점거 사건 
(김수향)

3강 2/2
자기를 쓰다 : 일기를 통해 본 식민지의 일상
4강 2/9
지배하는 이웃 : 식민지 조선의 일본인
(양지혜)

5강 2/16
1970년대 ‘여공’들의 꿈, 그리고 사회적 연대
6강 2/23
6남매의 고군분투史 : 농촌에서 도시로
(임광순)

>>>

e8f8d3e2b57acb164974aba22bf08eb8_1508487021_539.jpg
e8f8d3e2b57acb164974aba22bf08eb8_1508487093_3243.jpg

e8f8d3e2b57acb164974aba22bf08eb8_1508487035_0913.jpg
e8f8d3e2b57acb164974aba22bf08eb8_1508487039_0692.jpg